해군교육사령부, 방역 최우선 하 필승의 해군전사 양성!

- 주요 교육훈련시설 및 교육생 생활공간 집중 방역, 매일 2회 체온측정 등 방역 총력

송상교 | 기사입력 2020/12/16 [00:16]

해군교육사령부, 방역 최우선 하 필승의 해군전사 양성!

- 주요 교육훈련시설 및 교육생 생활공간 집중 방역, 매일 2회 체온측정 등 방역 총력

송상교 | 입력 : 2020/12/16 [00:16]

▲ ‘코로나19’ 확산세가 증가하는 가운데, 정예장병을 육성하는 해군 교육사령부는 부대 전반에 걸쳐 방역활동을 강화하며 감염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 송상교


 [시사매거진넷] ‘코로나19’ 확산세가 증가하는 가운데, 정예장병을 육성하는 해군 교육사령부(사령관 중장 강동훈)는 부대 전반에 걸쳐 방역활동을 강화하며 감염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해군 교육사령부 예하 기초군사교육단은 신병, 부사관후보생 등 양성교육생들의 코로나 감염 예방을 위해 지난 7일과 14일 두 차례에 걸쳐 신병교육대대, 부사관교육대대 등 주요 교육훈련시설과 생활관, 식당 등 교육생 생활공간에 대한 집중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특히 이번 방역활동기간에는 부사관교육대대 훈련교관 출신의 예비역 선배전우(부사관)들까지 방역봉사에 나서 의미를 더했다.

 

또한, 해군 교육사령부는 사령부와 예하학교(부대) 내 공용시설에 대한 방역체계를 전반적으로 점검했다. 부대는 화장실, 회의실, 휴게실 등 각종 공용 격실과 장병들의 이용이 잦은 복지시설을 대상으로 방역관리자 지정 여부, 이용자들의 방역수칙 준수실태, 방역물자 비치 여부 등을 점검하고 보완할 점을 식별해 개선하기로 했다.

 

더불어, 처음 부대로 들어오는 신병 및 부사관후보생 등 교육생들의 입영현장을 지휘관이 직접 점검하는 한편, 인사이동에 따라 부대로 전입하는 실무장병에 대해서도 철저한 사전관리를 통해 감염병 유입을 차단하고 있다.

 

기초군사교육단 부사관교육대대장 최승진 중령은 “교육생 입영부터 수료까지 유전자증폭검사(PCR)를 시작으로 매일 2회 이상의 체온측정, 그룹별 훈련 집행 등 방역을 최우선으로 하여 교육훈련을 지속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매년 1만 명 이상의 해군 전사를 양성하는 해군의 출발점으로서 ‘정예장병 육성’ 임무완수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군산시, 공동학술대회 개최 ‘새만금지역 갈등해소를 위한 법제도 개선방안 모색’ / 노광배
김관영 전북도지사, 경제부총리와 전북특별자치도의 미래 숙의 / 노광배
장수군, 내수면 수산자원 보전을 위한 치어 방류 나서 / 노광배
목포시, 정부 기회발전특구 최종 선정 / 노명숙
진안군, 아동・청소년 디지털 기기 과의존 예방교육 실시 / 노광배
광주광역시, AI산업 이끌 예비창업자들, 창업의 날개 달다 / 노광배
尹 대통령, "저출생 추세 반전을 위한 대책"을 주제로 「2024년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회의」 주재 / 노광배
전북자치도, 도내 기업 육성 위한 벤처펀드 1조원 결성 순항 에코프로파트너스&현대차증권 등 운용사 8개사 선정 / 노광배
김제시, 3분기 환경점검 대상사업장 사전교육 실시 / 노광배
김제시 여성친화도시 과제발굴 워크숍 개최 / 노광배
사회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