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공공기관 유치로 인구유입 늘린다

공공기관 13개소 유치확정, 종사자 1,000여명

송상교 | 기사입력 2020/12/03 [15:51]

목포시, 공공기관 유치로 인구유입 늘린다

공공기관 13개소 유치확정, 종사자 1,000여명

송상교 | 입력 : 2020/12/03 [15:51]


[시사매거진넷=송상교] 목포시가 다양한 분야의 공공기관을 유치해 인구유입 효과와 일자리창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시는 올해 고하도에 환경부 산하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건립이 완료되었고, 종사자 200여명의 규모로 연말 개관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자원관은 생물자원의 조기 발굴을 통한 생물주권 확보, 도서‧연안 생물자원의 연구 등을 목적으로 건립하게 되었다.

올해 1월 이전 완료한 한국어촌어항공단 서남해지사는 국제여객터미널 2층에 개소해 현재 어촌어항 개발사업 지원 등의 업무를 하며 약 30명의 직원이 근무중이다.

또한, 11개 공공기관 유치가 확정되었다. 선원과 학생들의 안전교육을 담당할 해양수산부 산하 서남해권 종합안전 훈련장과 서남권 스마트 선박안전지원센터가 북항 배후부지 일원에 조성될 예정이며, 110여명의 직원이 근무하게 된다.

구)목포경찰서 용해동 부지에도 법무부 스마일센터, 통일부 호남권통일+센터, 여성가족부 전남청소년지원센터 등 3개 공공기관이 입주를 앞두고 청사개축과 부지정비 중이며, 160여명의 종사자가 근무할 것으로 예상된다.

목포신항 허사도 일원에는 서부권 해경 선박의 정비를 담당할 해경서부정비창이 2024년까지 완공될 예정이며, 종사자수만 260여명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2023년까지 산정근린공원 내 유아교육진흥원 서부분원, 대양산단 내 해상풍력 연구개발센터, 남항 재개발 부지에 친환경 연료추진 연구센터 등의 공공기관에 110명 정도의 인원이 종사하게 되며, 현재 104명이 근무하고 있는 갓바위 국립 해양문화재연구소는 부지 확장을 협의중에 있다.

특히 정부의 2단계 공공기관 이전 계획에 맞춰 해양수산‧에너지는 물론 4대 관광거점도시와 연계한 관광문화 관련 기관을 유치 대상으로 정하고 접촉 중에 있으며, 수산식품수출단지 등 우리시 3대 전략산업 관련 기관 유치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최근 공공기관 유치로 새로운 인구가 유입되고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고 있다”며 “관내 유관기관 및 기업 등을 대상으로 ‘우리시 주소갖기 운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적극 동참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인구유입을 위한 근본적인 대책으로 미래성장을 견인할 3대 전략산업 활성화와 관광분야 투자를 늘리고, 청년 결혼 축하금‧대학생 생활자금 및 신혼부부‧다자녀가구 주택구입 이자 지원 등 인구를 늘리기 위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뉴스출처 :[전라남도 목포시]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군산시, 공동학술대회 개최 ‘새만금지역 갈등해소를 위한 법제도 개선방안 모색’ / 노광배
김관영 전북도지사, 경제부총리와 전북특별자치도의 미래 숙의 / 노광배
장수군, 내수면 수산자원 보전을 위한 치어 방류 나서 / 노광배
목포시, 정부 기회발전특구 최종 선정 / 노명숙
진안군, 아동・청소년 디지털 기기 과의존 예방교육 실시 / 노광배
광주광역시, AI산업 이끌 예비창업자들, 창업의 날개 달다 / 노광배
尹 대통령, "저출생 추세 반전을 위한 대책"을 주제로 「2024년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회의」 주재 / 노광배
전북자치도, 도내 기업 육성 위한 벤처펀드 1조원 결성 순항 에코프로파트너스&현대차증권 등 운용사 8개사 선정 / 노광배
김제시, 3분기 환경점검 대상사업장 사전교육 실시 / 노광배
김제시 여성친화도시 과제발굴 워크숍 개최 / 노광배
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