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전국 폭염 위기경보 ‘주의’

4일 오후 6시부로 ‘관심’에서 상향…충분한 수분 섭취 당부를

노광배 | 기사입력 2024/07/06 [10:20]

행정안전부, 전국 폭염 위기경보 ‘주의’

4일 오후 6시부로 ‘관심’에서 상향…충분한 수분 섭취 당부를

노광배 | 입력 : 2024/07/06 [10:20]

[시사매거지넷=노광배 기자] 행정안전부는 장마 중 습도가 높아지고 기온이 상승함에 따라폭염 상황에 대응해 4일 오후 6시부로 폭염 위기경보 수준을 ‘관심’ 단계에서 ‘주의’로 상향 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폭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의 각별한 관심과 대응을 주문하며 시민들에게 기온이 높은 시간대 야외활동 자제와 충분한 수분 섭취 등을 당부했다.

 

▲ 폭염 대비 국민행동요령 (정보그림=행정안전부)  ©


한편 폭염 위기경보 ‘주의’ 단계는 전국 특보구역(183개)의 10%(18개) 이상의 지역에서 일 최고체감온도 33℃ 이상인 상태가 3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경우 발령한다.

 

현재 우리나라 50개 구역(27%)에서 폭염특보가 발령된 가운데, 당분간 무더위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행안부는 관계부처와 지방자치단체에 고령농업인·현장근로자·사회·경제적 취약계층 보호대책, 농축수산업 피해 예방대책, 도로·철도 등 기반시설 관리대책 등 소관 분야별 폭염대책을 강화하도록 했다.

 

아울러 폭염으로 인한 인명과 재산 피해 최소화를 위해 실시간으로 피해상황을 확인하고 철저한 대응 태세를 갖출 것을 지시했다.

 

특히 무더위가 지속할 경우 독거노인·노숙인·쪽방주민 등 취약계층의 인명피해가 우려되는만큼 관계부처와 지방자치단체에 각별한 관심과 적극적인 대책 이행을 주문했다.

 

 

이한경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당분간 폭염이 지속할 것으로 전망돼 정부는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해 대응하겠다”며 “기온이 높은 시간에 야외에서의 활동이나 작업을 자제하고 물을 자주 마시는 등 국민행동요령 실천에 협조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남원시, 최경식 시장의 2024 찾아가는 현장시장실 / 노광배
정화자 함평읍장, 경로당 방문... 소통행정에 나서 / 이계춘
남원시, 학교 집단 식중독 발생 확산방지 총력 / 노광배
전북소방, 중급지휘관 대상으로 ‘화재대응 역량 강화’워크숍 / 노광배
해남 친환경쌀 중앙아시아 시장 공략한다 / 노명숙
‘시장님! 질문 있습니다! 시즌2’ 우범기 전주시장, 청년 공무원들과 소통 / 노광배
광주광역시 광산구 주민자치 ‘완전체’…자치분권 새 장 연다 / 노광배
부안군로컬JOB센터 개소식 성료 / 노광배
‘최경식 남원시장의 2024 찾아가는 현장시장실’ / 노광배
전북도, 자치경찰위원회 자진사임위원 공백 최소화를 위해 최선 다할것 / 노광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