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경찰, 이륜차 등 폭주족 집중단속

도로 위 평온 저해행위 엄정 대응

노명숙 | 기사입력 2024/07/02 [17:19]

전남경찰, 이륜차 등 폭주족 집중단속

도로 위 평온 저해행위 엄정 대응

노명숙 | 입력 : 2024/07/02 [17:19]

▲ 전라남도 경찰청


[시사매거진넷=노명숙] 전라남도경찰청, 자치경찰위원회에서는, 어제부터 8월 31일까지 2개월간 이륜차 등 폭주족 불법행위에 대한 집중 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전남경찰에 따르면, 이륜차의 폭주행위로 3.1절, 현충일, 6.25 등 기념일에 굉음 등으로 인한 국민 불편을 야기하고 있다.

작년기준 전남청의 폭주족 112신고를 분석해보면, 국경일·법정공휴일에 신고가 대부분을 차지하며, 신고 집중 시간대는 00시 부터 04시(61.4%), 요일로는 국경일·법정공휴일과 토요일(26.4%)에 발생했다.

이에 전남경찰은 폭주족을 근절하기 위한 이륜차 등 불법행위 예방과 단속·수사 등 집중단속 계획을 수립해 시행한다.

우선 112신고와 SNS 분석을 바탕으로 폭주족 출몰 예상 지역을 사전에 파악, 심야 등 상습 출몰 시간대(00 부터 04시)에 순찰차와 경찰 오토바이를 배치해 집중 순찰과 현장 단속으로 폭주 분위기를 사전에 제압하고, 단속 시에는 교통경찰뿐 아니라 지역경찰·기동대·기순대 등 가용경력과 장비를 최대한 활용해 초기부터 강력히 위반행위 단속을 실시한다.

또한, 교통안전공단 등 유관기관과 협조해 폭주행위에 수반되는 이륜차 등 불법 개조행위도 단속할 예정이다.

불법 개조 차량은 차주는 물론 구조 변경사업자까지 법적 책임을 지우고, 번호판 미부착 등 과태료 대상 법규 위반도 단속 할 계획이다.

전남경찰청 관계자는 “다가오는 제헌절과 광복절 기념일을 대비해 소음과 무질서한 교통법규 위반행위로 도로 위 평온을 저해하는 폭주행위에 엄정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남원시, 최경식 시장의 2024 찾아가는 현장시장실 / 노광배
정화자 함평읍장, 경로당 방문... 소통행정에 나서 / 이계춘
남원시, 학교 집단 식중독 발생 확산방지 총력 / 노광배
전북소방, 중급지휘관 대상으로 ‘화재대응 역량 강화’워크숍 / 노광배
해남 친환경쌀 중앙아시아 시장 공략한다 / 노명숙
‘시장님! 질문 있습니다! 시즌2’ 우범기 전주시장, 청년 공무원들과 소통 / 노광배
광주광역시 광산구 주민자치 ‘완전체’…자치분권 새 장 연다 / 노광배
부안군로컬JOB센터 개소식 성료 / 노광배
‘최경식 남원시장의 2024 찾아가는 현장시장실’ / 노광배
전북도, 자치경찰위원회 자진사임위원 공백 최소화를 위해 최선 다할것 / 노광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