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담양군문화재단 해동문화예술촌, '흔적이 형태를 이룰 때' 전시 개막

아레아갤러리, 7월 2일 ~ 9월 1일까지 전시 운영

이계춘 | 기사입력 2024/06/25 [12:05]

(재)담양군문화재단 해동문화예술촌, '흔적이 형태를 이룰 때' 전시 개막

아레아갤러리, 7월 2일 ~ 9월 1일까지 전시 운영

이계춘 | 입력 : 2024/06/25 [12:05]

▲ 포스터


[시사매거진넷=이계춘] (재)담양군문화재단 해동문화예술촌은 오는 7월 2일부터 ‘흔적이 형태를 이룰 때’ 전시를 선보인다고 전했다.

이번 전시는 일상 곳곳에 남겨진 흔적을 역추적하는 과정을 보여주기 위해 김소라, 임선구, 정정호 작가를 초청해 총 35여 점의 작품으로 구성된 깊이 있는 기획전시이다.

초청된 세 작가는 모두 ‘흔적’을 기반으로 작업을 진행한다. 전시는 일상 곳곳에 남겨진 흔적 또는 자취를 역추적하는 과정을 통해 일상의 한 단면을 포착하면서도 그 안에 존재하는 수많은 흔적을 엮어내고, 쫓아가고, 끌어모으며 누군가의 기억 속에 있는 다채로운 서사들에 주목하고자 한다.

이렇듯 흔적을 향한 여정을 통해 관객은 전시장 안에서 현재와 과거, 미래의 기억을 경험할 것이다.

김소라 작가는 아버지의 옛 사진을 단서로 사진에 등장하는 공간을 기록한다. 이를 통해 미처 발견하지 못했던 정보와 기억을 발견해 나가며 관객에게 새로운 이야기를 제공한다. 임선구 작가는 종이와 흑연을 기반으로 타자와 공동체의 기억을 엮어, 하나의 서사를 생성한다. 정정호 작가는 한 지역의 설화에 등장하는 키워드와 관련된 흔적을 찾고 추적한다. 이를 통해 현실의 공간에서 과거의 공간으로 사유를 넓힌다.

이번 전시는 ‘흔적’을 각기 다른 방식으로 찾아가고, 축적하며 관객에게 비선형적인 ‘읽기’를 경험하게끔 할 것이다. 이를 통해 관객은 지나간 기억을 되살리기도 하고, 어떠한 정보를 추적하기도 하며, 남겨진 흔적을 통해 새로운 해석을 만들어 내기도 할 것이다.

전시는 9월 1일까지 담양 해동문화예술촌에서 진행되며, 전시 기간 다양한 부대 공연도 마련돼 있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으로 전시 관람은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가능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남원시, 최경식 시장의 2024 찾아가는 현장시장실 / 노광배
정화자 함평읍장, 경로당 방문... 소통행정에 나서 / 이계춘
남원시, 학교 집단 식중독 발생 확산방지 총력 / 노광배
전북소방, 중급지휘관 대상으로 ‘화재대응 역량 강화’워크숍 / 노광배
해남 친환경쌀 중앙아시아 시장 공략한다 / 노명숙
‘시장님! 질문 있습니다! 시즌2’ 우범기 전주시장, 청년 공무원들과 소통 / 노광배
광주광역시 광산구 주민자치 ‘완전체’…자치분권 새 장 연다 / 노광배
부안군로컬JOB센터 개소식 성료 / 노광배
‘최경식 남원시장의 2024 찾아가는 현장시장실’ / 노광배
전북도, 자치경찰위원회 자진사임위원 공백 최소화를 위해 최선 다할것 / 노광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