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관내 10개 해수욕장 21일 조기 폐장 결정

노광배 | 기사입력 2020/08/20 [18:01]

완도군, 관내 10개 해수욕장 21일 조기 폐장 결정

노광배 | 입력 : 2020/08/20 [18:01]

[시사매거진넷=노광배 기자] 완도군이 명사십리 해수욕장을 비롯한 10개 해수욕장을 21일부터 조기 폐장한다고 밝혔다.

▲ 사진_완도군청 제공(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  © 노광배

당초 지난 7월 17일부터 8월 23일까지 38일간 운영할 계획이었으나 육지권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함에 따라 감염병 유입을 막기 위해 조기 폐장을 결정했다.

 

이용자의 안전확보를 위해 해수욕장의 이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시행령 및 완도군 해수욕장 관리 및 운영 조례 제5조에 의하면 해수욕장의 이용을 제한하게 되어 있다.

 

폐장기간부터 주․야간에는 수영 등 물놀이가 전면 금지되고, 백사장에서는 마스크를 꼭 착용해야 하고 야영도 금지된다.

 

편의시설인 화장실과 샤워장은 방역활동을 실시하는 일부를 제외하고 사용이 전면 금지된다.

 

완도군청 이송현 관광과장은“코로나19로부터 건강의 섬 완도, 청정하고 쾌적한 완도를 지키기 위해 부득이 하게 해수욕장 조기폐장을 실시하게 되었으며 이용객들의 이해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완도군 관내 10개 해수욕장 방문객은 차량계측 및 무인계측을 실시한 결과 8월 20일 현재 약 52만명이 방문하였으며 명사십리 해수욕장은 50여만명으로 집계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신안군, 노인인지활동책놀이로 즐거운 노후생활 선사 / 이계춘
이병철 전북도의원, 온천지역 효율적 개발·관리 촉구 / 노광배
전남도, 선비정신·전통문화 체험으로 청렴 문화 확산 / 노명숙
염영선 전북도의원, “반복되는 갑질, 도지사의 확고한 의지 필요” / 노광배
완주군, 대둔산축제 “안전하게” 집중안전점검 / 노광배
진안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 노광배
정읍시 수성동 주민센터, 재난안전과 농촌일손돕기로 구슬땀! / 노광배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현충일 추념식 참석 “부모 마음으로 청년 장병 보살피겠다” / 노광배
광주광역시 최지현 시의원, 광주시 분산에너지 활성화 준비 미흡 지적 / 노광배
김나윤 광주광역시의원 첨단3지구 대행개발, 문제 많아... / 노광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