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목재로 친환경 이차전지 개발 '박차'

국립산림과학원, 제1회 목재 미래소재 포럼 개최

노광배 | 기사입력 2024/01/29 [09:45]

산림청, 목재로 친환경 이차전지 개발 '박차'

국립산림과학원, 제1회 목재 미래소재 포럼 개최

노광배 | 입력 : 2024/01/29 [09:45]

[시사매거진넷=노광배]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배재수)은 26일(금), 임산자원이용연구부 회의실에서 ‘친환경 에너지 소재 생산을 위한 목질계 셀룰로오스의 이차전지 적용 기술 개발’이라는 주제로 제1회 목재 미래소재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기후변화 대응 및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탈(脫) 화석자원으로의 대전환이 요구되는 상황에서 목재 성분을 기반으로 차세대 이차전지 소재 개발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되었으며, 관련 연구진들이 모여 연구개발 동향과 미래 해결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포럼에서 발표된 주제는 ▲국립산림과학원의 이차전지 소재 적용 연구 동향(국립산림과학원 전상진 박사) ▲리튬이온이차전지 소재 개발 방향(한국전자기술연구원 김영권 박사) ▲배터리 적용 나노셀룰로오스: 합성 재료의 한계를 넘어서(연세대학교 이상영 교수) 등으로 목재성분인 셀룰로오스의 첨단 신소재 적용 가능성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특히, 에너지 소재로 응용하기 위한 전도성 셀룰로오스 개발 기술과 이를 이용한 바인더, 유기계 고체 전해질 등 차세대 이차전지 핵심 소개 개발 방향에 관한 토론을 진행했다.

 

▲ 제1회 목재 미래소재 포럼 기념촬영(사진=국립산림과학원)  ©



국립산림과학원 임산소재연구과 박주생 과장은 “목재 성분을 활용하여 기술 패권 경쟁에 대응하기 위한 선제적 기술력과 미래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혁신기술 확보가 필요한 때”라고 말하며, “목재자원이 화석자원 기반 소재에 대응하는 지속가능한 친환경 소재로의 가능성을 보여주기 위해 학제간 융합 연구를 지속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신안군, 노인인지활동책놀이로 즐거운 노후생활 선사 / 이계춘
이병철 전북도의원, 온천지역 효율적 개발·관리 촉구 / 노광배
전남도, 선비정신·전통문화 체험으로 청렴 문화 확산 / 노명숙
염영선 전북도의원, “반복되는 갑질, 도지사의 확고한 의지 필요” / 노광배
완주군, 대둔산축제 “안전하게” 집중안전점검 / 노광배
진안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 노광배
정읍시 수성동 주민센터, 재난안전과 농촌일손돕기로 구슬땀! / 노광배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현충일 추념식 참석 “부모 마음으로 청년 장병 보살피겠다” / 노광배
광주광역시 최지현 시의원, 광주시 분산에너지 활성화 준비 미흡 지적 / 노광배
김나윤 광주광역시의원 첨단3지구 대행개발, 문제 많아... / 노광배
사회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