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소상공인 점포 등 안심콜(080)서비스 지원

송상교 | 기사입력 2021/06/21 [14:42]

곡성군, 소상공인 점포 등 안심콜(080)서비스 지원

송상교 | 입력 : 2021/06/21 [14:42]

 


[시사매거진넷=송상교] 곡성군이 소상공인 점포 및 전자출입명부관리가 필요한 시설에 안심콜(080) 출입관리 서비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안심콜 서비스는 전화 한 통으로 해당 시설에 출입했음을 인증을 하는 서비스다. 시설별로 부여된 번호로 전화를 걸면 출입정보가 자동으로 저장, 보관, 폐기된다.

코로나19 방역관리를 위해 소상공인 업소 등에서는 QR 코드 방식이나 수기명부를 통해 출입 관리를 해왔다. 하지만 이같은 QR 코드 방식은 고령층이 사용이 어렵고, 수기 명부의 경우에는 개인정보 유출이 우려돼왔다. 이에 따라 곡성군은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출입 인증을 할 수 있도록 안심콜 서비스를 지원하게 됐다.

곡성군은 이미 지난해 9월부터 청사 등 공공시설, 관광시설 65개소에 대해서는 스마트 출입관리시스템을 운영해왔다. 이번에 소상공인 점포 등에 안심콜을 지원하기로 하면서 1,000개의 회선을 추가로 확보했다.

안심콜 서비스는 읍면사무소에 사업자등록증 사본(고유번호증, 영업신고증)을 제출하면 신청을 할 수 있다. 신청 즉시 전화번호를 부여받아 사용할 수 있다. 업소 이전, 폐업, 대표자 변경 사유 발생 시에는 도시경제과(061-360-8712)로 연락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안심콜을 통한 인증(방문) 기록은 4주까지 보관 후 자동폐기된다. 안전한 시설관와 개인정보 보호, 더 정확한 방역관리가 가능해질 것이다.”라며 적극적인 신청을 당부했다.

뉴스출처 :[전라남도 곡성군]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신안군, 노인인지활동책놀이로 즐거운 노후생활 선사 / 이계춘
이병철 전북도의원, 온천지역 효율적 개발·관리 촉구 / 노광배
전남도, 선비정신·전통문화 체험으로 청렴 문화 확산 / 노명숙
염영선 전북도의원, “반복되는 갑질, 도지사의 확고한 의지 필요” / 노광배
완주군, 대둔산축제 “안전하게” 집중안전점검 / 노광배
진안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 노광배
정읍시 수성동 주민센터, 재난안전과 농촌일손돕기로 구슬땀! / 노광배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현충일 추념식 참석 “부모 마음으로 청년 장병 보살피겠다” / 노광배
광주광역시 최지현 시의원, 광주시 분산에너지 활성화 준비 미흡 지적 / 노광배
김나윤 광주광역시의원 첨단3지구 대행개발, 문제 많아... / 노광배